"규제 탓 매매 위축... 내년 서울 주택가격 상승률 1% 내외"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건설·부동산
"규제 탓 매매 위축... 내년 서울 주택가격 상승률 1% 내외"우리금융경영연구소 “거시경제 충격 시 부동산 시장 빙하기”
정부 규제, 전세·매매가 차이 확대, 투자심리 위축으로 매매수요 둔화

내년 서울의 주택가격 상승률이 1% 내외로 둔화될지 주목된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는 내년 서울 주택시장이 수급 부조화로 강보합세를 보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가 24일 발표한 ‘9.13대책 이후 서울 주택시장 동향 및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서울 주택시장은 9·13 대책 이후 거래 위축과 가격 상승폭 둔화로 빠르게 빙하기를 맞이하고 있다. 실제로 서울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은 올해 9월 3.8%로 급등했고, 10월엔 1.8%로 감소했다. 1달 사이에 무려 2.0%가 하락한 셈이다.

연구소는 이런 추세를 감안해 내년에도 서울 주택가격 상승률 하락 보다는 1% 내외 상승의 안정화를 예상하고 있다.

저금리에 기반을 둔 풍부한 유동성과 수도권에 집중된 고소득층의 소득 증가, 풍부한 잠재수요 등으로 서울 주택시장의 기본적인 수요기반은 견고하다는 것이다. 문제는 정부 규제와 전세-매매가 차이 확대, 투자심리 위축으로 매매수요 둔화가 예고되고 있다는 점이다.

특히 이번 9·13 대책은 과거 강도가 가장 높았던 참여정부 당시보다 전방위적이고 촘촘하게 짜여 있다고 판단했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 허문종 연구위원은 “한국 부동산 시장은 정부 정책에 후행적으로 반응한다”며 “부동산 정책 특성상 2015년 이후 가장 강력한 정부의 규제 영향으로 2019년 서울 주택시장은 안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문재인 정부가 과거 정부와 달리 수도권의 아파트 공급을 적극적으로 늘리는 쪽으로 부동산 정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정작 서울 내 선호지역에 대한 아파트 공급은 제한되고 있어 ‘실질적인 공급 부족’ 상태는 지속될 것으로 연구소는 전망했다.

매도자와 매수자고 수요공급 불균형 분위기로 관망세 분위기다. 향후 금융회사의 주택담보대출 성장세도 상당 기간 제약을 받을 것이기 때문에 부동산 거래량 감소는 장기화될 것이라는 게 연구소의 예상이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용산구 '한남더힐' 81억 실거래... 올해 최고가 아파트 icon[포토]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토론회 인사말하는 이재명지사 icon[단독] "고양삼송·수원세류·파주운정 LH아파트, 무면허로 공사했다" icon[1인시위] "청계천 공구상과 골목상권 지키겠다" iconLH 10년임대 아파트, 5억 이상 시세차익 땐 세금으로 분양 지원 icon"근로시간 단축 보완책 마련해 달라".. 건협, 탄원서 제출 icon농협 NH스마트고지서, '2018 전자문서 대상' 과기부 장관상 수상 icon현대리바트, 마포 전시장 오픈... 서울 서부지역 첫 직영점 iconLH, '도서관·육아·건강' 통합한 주민시설 ‘돌봄나눔둥지’ 열어 icon[통계+] 줄어드는 신혼부부... 애 안 낳고 빚은 늘고 icon"대형가구로 승부"...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14일 견본주택 오픈 icon[통계+] 소방공무원 출동 42만 건... 사고원인 1위는 ‘벌집’ iconLH, 매입임대주택 화재안전에 1600억원 투자 icon[데이터+] 11월, '양진호 회장·TV조선 대표 딸' 갑질로 시끌 icon결혼 몇년 차까지 신혼부부?... 주택대출 기준 ‘제각각’ icon[댓글+] "강간증거 있다면 XX 잘라라? 조두순 원하는대로..." 공감 1위 icon[통계+] 11월 물가 상승률, 4년 연속↑ icon위례자이도 길음롯데도... '오리무중' 청약제에 잇단 분양연기 icon현대건설, 삼성물산 '송도랜드마크시티 주식' 전량 인수 icon가격은 떨어지고, 공급은 늘고 올해 서울 분양 ‘천당·지옥’ 오간다 icon시중 떠도는 뭉칫돈 은행 정기계금으로 몰려  icon“알찬 대기업 아파트 한 채 가져라” icon경기침체 여파... 非은행 부동산금융 80兆, 공중분해 위기 icon우리금융, 소외계층에 쌀 3400kg 전달 icon빙하기는 가라, 분양의 계절이 왔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