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투자자 40% “세금 부과해도 계속 투자”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암호화폐
암호화폐 투자자 40% “세금 부과해도 계속 투자”빗썸, ‘암호화폐 투자 동향 조사’ 발표
투자자 42.8% “장기 투자 목적”

암호화폐가 점차 자산으로 인정받고 있는 가운데 투자자들도 암호화폐를 장기적 투자수단으로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만 20세 이상 암호화폐 투자자 2507명을 대상으로 ‘암호화폐 투자 동향 조사’를 진행한 결과, 암호화폐에 투자하는 이유로 ‘장기적인 자금 운용을 위해서’가 42.8%로 가장 높았고 10명 중 4명은 정부가 암호화폐 거래에 세금을 부과하더라도 투자를 그대로 유지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빗썸

암호화폐 투자자들은 투자 목적을 묻는 조사에 장기적인 자금 운용(42.8%) 외 ▲단기적인 수익 실현(27.1%) ▲투자 경험을 쌓기 위해(13.1%) ▲결혼, 주택 마련 등의 목돈마련(10.5%) 순으로 응답했다. 특히 ▲20대(30.8%) ▲30대(40.9%)에 비해 ▲40대(45.3%) ▲50대 이상(49.1%)의 고연령대일수록 장기적인 자금 운영을 위해 암호화폐에 투자하는 경향이 짙었고, 반대로 저연령대일수록 단기적인 수익 실현을 목적으로 투자한다는 응답이 높았다.

투자자 중 39.5%는 정부의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양도소득세 등 세금 부과시에도 투자를 그대로 유지할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는 작년 12월 동일한 질문에 응답한 결과와 비교해 약 11%p 상승한 수치로, 점차 암호화폐를 자산으로 인정하며 안정적인 투자수단으로 바라보고 있는 투자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사진=빗썸

반대로 세금 부과 조치에 ‘투자를 완전히 중단할 것이다’는 의견은 13.1%로 투자를 계속 유지하겠다는 응답의 3분의 1 수준에 불과했다. 그 외에 투자 축소 의향의 경우 기존 투자대금 대비 ▲20% 축소(13.9%) ▲40% 축소(11.9%) ▲60% 축소(9.8%) ▲80% 축소(8.5%) 순으로 응답해, 과세가 되더라도 투자금을 축소할 의사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투자를 늘리겠다’는 의견은 4.4%로 미미했다.

한편, 암호화폐 투자자 3명 중 1명(31.9%)은 암호화폐에만 투자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그 다음으로 투자자 중 28.1%는 암호화폐와 함께 주식에도 투자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서 ▲예·적금(19.9%) ▲부동산(12.3%) ▲펀드(4.9%) ▲CMA·MMF(1.1%) ▲크라우드펀딩(1.1%) ▲ELS·DLS(0.7%) 순으로 암호화폐와 함께 투자를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빗썸

빗썸 관계자는 “주요 선진국을 중심으로 암호화폐가 자산으로 인정받는 추세가 이어지면서 국내 투자자들도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인식이 점차 성숙해지고 있다”며 “빗썸도 국내 대표 거래소로써 건전하고 안정적인 암호화폐 거래문화가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2018년 4월 30일부터 5월 6일까지 7일간 빗썸 공식 커뮤니케이션 채널인 빗썸 카페를 통해 진행되었으며, 총 응답자 2923명 중 암호화폐 거래자 2507명의 응답결과를 취합했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보안강화 함께해요”... 빗썸, 비번 변경하면 ‘3천빗썸캐시’ 증정 icon빗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히크만 주머니’ 전달 icon빗썸, IT전문가 4배 충원... "우리 보안 능력은 제1금융권 수준" icon부동산 거래 암호화폐로... 영국·두바이 이어 한국도 활발 icon빗썸 "자금세탁방지 비협조국가 거래 전면 차단" icon‘아는 만큼 지킨다’... 빗썸, 고객 대상 전자금융사기예방 교육 icon박창기 블록체인협회장 “블록체인 육성하면 '한국의 구글' 나올 것” icon빗썸앱 다운로드 300만 돌파... 경제활동인구 11명 중 1명 꼴 icon'암호화폐 거래 수익률' 빗썸 13.7% 1위... 2위의 ‘3배’ icon암호화폐 美납세마감일 다가오자... 비트코인 8백만원 돌파 icon“빗썸 긴장해야 할걸?” 후오비, 6월 암호화폐 지급 이벤트 icon[29초뉴스] 코인네스트 대표 체포 다음날... 빗썸 '트론' 상장, 왜? icon빗썸 이정아 부사장 "블록체인 선도, 종합 금융플랫폼 될 것" icon블록체인·암호화폐 거물들 한국 온다… 4월 포럼에 쏠린 눈 icon빗썸 “보안 의식 조금만 가져도 전자금융사기 예방 가능” icon암호화폐와 실물경제 접점은?... 비트코인·이더리움 개발자 내달 한국온다 icon"올 상반기 설빙·토다이 등 6천곳 매장서 암호화폐 결재 가능" icon규모 2배 늘리고 해킹 전담창구까지... 빗썸 강남센터 확장 이전 icon거제도 피자집 사장의 서울대팀, 빗썸 '핀테크 공모전' 최우수상 icon다주택자 '세금폭탄' 터지나... 보유세 개편안 22일 윤곽 icon‘왜 즉각적이지 못했나’ 빗썸, 해킹 당한 후 공개까지 11시간 걸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