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만큼 지킨다’... 빗썸, 고객 대상 전자금융사기예방 교육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암호화폐
‘아는 만큼 지킨다’... 빗썸, 고객 대상 전자금융사기예방 교육보이스피싱, 해킹, 다단계 등 사례 통해 예방법 강조
지속적인 보안 캠페인 강화… “고객 자산 보호 최우선”
빗썸 강남 고객센터에서 열린 안전거래 교육 행사의 모습. 사진=빗썸

빗썸이 고객을 대상으로 안전거래 교육 행사를 실시하며 고객 자산 보호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은 3일 보안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2일 강남 고객센터(서울시 강남구 역삼로 7길 17 네스빌 1층)에서 안전거래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보이스피싱 등 갈수록 교묘해지는 전자금융사기 수법으로부터 고객들의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서다.

지난해를 기점으로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가 급증하면서 신종 사기 수법들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에 빗썸은 이번 안전거래 교육을 통해 ▲보이스피싱 ▲파밍 ▲스미싱 ▲해킹 ▲다단계 및 유사수신 등 전자금융사기 5대 유형을 중심으로 암호화폐 거래 시 발생할 수 있는 피해에 대한 예방법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특히 보이스피싱은 금융기관이나 검•경찰 사칭, 저금리 대출 등을 미끼로 피해자를 현혹시키는 데에다 불특정 다수에 대한 다중 피해로도 이어질 수 있어 평상시 주의가 필요하다.

빗썸 관계자는 “절대 보이스피싱 따위에 당하지 않는다고 자신하는 사람도 실제로는 깜빡 속는 경우가 많다”며 “어떤 기관도 보안 강화 등을 이유로 은행 창구, ATM, 텔레뱅킹 사용을 유도하지 않고, OTP 인증번호나 SMS 인증번호 등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했다.

해킹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PC와 스마트폰의 보안 설정을 강화하고, 백신프로그램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한 후 실시간 감시 모드를 유지해야 한다. 주기적인 비밀번호 변경과 OTP(일회용 비밀번호 생성기) 사용을 일상화해야 하며, PC나 이메일에 공인인증서, 보안카드 사진, 비밀번호 등을 남기지 않는 것도 중요하다.

이번 교육에서는 고객 응대 과정에서 녹취된 실제 피해 사례를 공개해 안전 거래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예방법은 물론 만일 사기 피해를 당했을 경우 필요한 조치들까지 구체적으로 전달했다. 또 빗썸이 전자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해 제작한 보안 가이드북 <당신의 가치를 지키다>를 배포해 실생활에서도 안전한 거래 습관을 들일 수 있도록 했다.

교육에 참석한 박모 씨(46)는 “나도 언제 피해를 당할 지 모른다는 불안감이 있었는데, OTP 인증이나 의심스런 메일을 삭제하는 등의 보안 수칙을 숙지하고 나니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게 됐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이날 참석한 고객들에겐 보안 가이드북과 함께 추첨을 통해 각종 사은품이 증정됐다.

이번에 교육을 실시한 빗썸 강남 고객센터에서는 보이스피싱 및 해킹 피해 접수 전담 창구를 운영하고 있으며, 피해 발생 시 자산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는 대처 방안 등의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빗썸은 ‘고객 자산 보호’를 최우선 경영이념으로 삼고 보안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앞서 공익성 보안 캠페인 ‘당신의 가치를 지키다’와 ‘세심(3心)하면 안심’을 실시했고, 지난 3월에도 강남 고객센터에서 오프라인 암호화폐 교육을 통해 고객들에게 정보 보안의 중요성을 당부한 바 있다. 빗썸은 앞으로도 고객 서비스 및 보안 캠페인 강화 차원에서 안전거래 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할 방침이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박창기 블록체인협회장 “블록체인 육성하면 '한국의 구글' 나올 것” icon빗썸앱 다운로드 300만 돌파... 경제활동인구 11명 중 1명 꼴 icon'암호화폐 거래 수익률' 빗썸 13.7% 1위... 2위의 ‘3배’ icon암호화폐 美납세마감일 다가오자... 비트코인 8백만원 돌파 icon“빗썸 긴장해야 할걸?” 후오비, 6월 암호화폐 지급 이벤트 icon[29초뉴스] 코인네스트 대표 체포 다음날... 빗썸 '트론' 상장, 왜? icon빗썸 이정아 부사장 "블록체인 선도, 종합 금융플랫폼 될 것" icon블록체인·암호화폐 거물들 한국 온다… 4월 포럼에 쏠린 눈 icon빗썸 “보안 의식 조금만 가져도 전자금융사기 예방 가능” icon암호화폐와 실물경제 접점은?... 비트코인·이더리움 개발자 내달 한국온다 icon"올 상반기 설빙·토다이 등 6천곳 매장서 암호화폐 결재 가능" icon규모 2배 늘리고 해킹 전담창구까지... 빗썸 강남센터 확장 이전 icon거제도 피자집 사장의 서울대팀, 빗썸 '핀테크 공모전' 최우수상 icon"인터파크비즈마켓 암호화폐로 결재"... 빗썸, 회원전용몰 오픈 icon검찰, 암호화폐 거래소 3곳 압수수색... 빗썸·업비트·코인링크 “우린 아냐” icon빗썸 "암호화폐 시세, 네이버에 실시간 제공" icon"암호화폐 금융사기 이렇게 예방하세요" 빗썸 캠페인 icon빗썸 먹통 이제 사라질까... BTC·ETH 마켓 추가 '빗썸PRO' 출시 icon빗썸, 핀테크 아이디어공모전 수상작 발표... 대상에 스토리체인팀 icon퀀텀(Qtum)·엘프(aelf) 등 창립자 ‘크립토포럼 2018’ 연사로 참여 icon“5월 22일이 ‘암호화폐 데이’라는 거 알고 계신가요?” icon암호화폐를 담보로 대출 받은 '암호화폐'까지 등장 icon빗썸, 자금세탁방지 비협조국가 거래 전면 차단 icon‘암호화폐로 부동산 거래’ 영국, 두바이 속속 체결, 韓 도입 시도 이어져 icon‘IT전문인력 4배 충원’ 빗썸 “우리 보안 능력은 제1금융권 수준” icon암호화폐 투자자들 “세금 부과해도 투자하겠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