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 대규모 '드림티켓'행사 진행… 두 달간 3000명 초청
상태바
롯데월드, 대규모 '드림티켓'행사 진행… 두 달간 3000명 초청
  • 이준영 기자
  • 승인 2019.07.11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장애인·독립유공자·다문화가정·소아암아동 등 남녀노소 모두 초청
11일 진행된 초청행사에 참가자 기념촬영. 사진= 롯데월드
11일 진행된 초청행사에 참가자 기념촬영. 사진= 롯데월드

롯데월드가 개원 30주년을 맞이해 7·8월 두달 간 총 3000명을 초청하는 대규모 ‘드림티켓’ 행사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초청 행사는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어린이재단 등과 함께 진행하는 것으로 장애인, 독립유공자, 다문화가정, 미혼모가정, 소아암 아동 등 사회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 기간 동안 초청된 단체들은 롯데월드 어드벤처에서 놀이기구를 탑승하고, 다양한 공연과 퍼레이드를 관람하는 등 즐거운 추억을 갖게 된다. 

11일에는 개원기념일을 맞아 첫 번째 초청 대상인 천안의 푸른아이지역아동센터 40명 아이들을 비롯한 약 120명이 파크를 찾았다. 특히 이 날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소속 드림합창단의 신나는 공연과 장애를 딛고 용기와 희망을 전하는 네 손가락 피아니스트 이희아의 뜻 깊은 공연도 함께 펼쳐졌다. 연이어 7월에는 1700명, 8월 한달 간 1300명이 순차적으로 초청될 예정이다. 

한편, 롯데월드 어드벤처는 2013년부터 평소 테마파크 방문이 어려운 분들을 대상으로 드림티켓 초청행사를 진행해왔다. 현재까지 8만명이 넘는 취약 계층이 참여해 소중한 시간을 보냈으며, 2019년에는 총 2만명을 초청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