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하이헬스챌린지, 네이버 '클로바'와 연계
상태바
현대해상 하이헬스챌린지, 네이버 '클로바'와 연계
  • 배소라 기자
  • 승인 2019.12.2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와 AI 플랫폼 기반 서비스 MOU 체결... 인공지능 R&D 협력 강화
현대해상은 지난 23일 네이버와 '인공지능(AI)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해상 정규완 디지털전략본부장(오른쪽)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정석근 책임리더(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은 지난 23일 네이버와 '인공지능(AI)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해상 정규완 디지털전략본부장(오른쪽)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정석근 책임리더(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은 최근 네이버와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네이버 본사 네이버팩토리에서 인공지능(AI)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해상 정규완 디지털전략본부장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정석근 책임리더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해상은 자사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 '하이헬스챌린지'를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Clova)와 연계해 고객들이 보다 쉽게 이용 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또 OCR기술 기반의 비정형 문서 등 이미지 정보 추출과 처리 관련 인공지능 R&D 협력 사업으로 업무 프로세스를 혁신하고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현대해상 정규완 디지털전략본부장은 "네이버 클로바 플랫폼을 활용한 인공지능 기반 신사업 발굴과 업무 효율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정석근 책임리더는 "양사가 협력해 고객에게 더욱 편리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더욱 넓은 영역에서의 포괄적 협업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현대해상은 금융산업 전반에 걸친 디지털 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2018년 신설한 전담 부서를 올해 12월엔 본부로 승격해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경쟁력 강화와 미래 성장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ICT 관련 기업들과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인공지능, 빅데이터, 헬스케어 등 디지털 신기술의 보험업 접목 가능성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