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亞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준공
상태바
한국타이어, 亞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준공
  • 노경민 기자
  • 승인 2022.05.25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장 약 125개 크기
13개 트랙서 성능 테스트
한국테크노링 시험로.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테크노링 시험로.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25일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를 개최하고, 아시아 최대 규모의 테스트 트랙인 '한국테크노링'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이날 한국테크노링의 의미와 한국타이어 글로벌 중장기 혁신 전략을 발표했다.

충청남도 태안군에 위치한 한국테크노링에서 진행된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에는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사장, 안종선 한국앤컴퍼니 경영총괄 사장, 박종호 한국타이어 경영지원총괄 사장, 구본희 한국타이어 연구개발혁신총괄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테크노링은 축구장 약 125개 크기의 부지면적 126만㎡(38만 평), 총 13개의 다양한 트랙을 갖춘 아시아 최대 규모, 최장 테스트 노면을 보유한 테스트 트랙이다. 최고 속도 250km/h 이상의 고속 주행 테스트가 가능하다.

이곳에서는 전기차, 슈퍼카용 타이어처럼 혁신적인 제품 개발에 필요한 타이어 성능 테스트가 이뤄진다. 또한 트럭과 버스 등 모든 차량들에 대한 평가가 가능하며 컨트롤 타워, 오피스동, 타이어 워크숍, 전기차 충전소 시설을 완비한 최첨단 하이테크 R&D 시설이 갖췄다.

한국타이어는 한국테크노링 준공을 통해 글로벌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하는 본사 '테크노플렉스'의 중장기 전략 및 혁신 상품 기획, 하이테크 기술력의 메카인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의 타이어 원천기술 개발, 글로벌 8개의 생산기지, 그리고 최종 테스트베드인 '한국테크노링'까지 더해져 혁신 시너지를 완성할 최상의 R&D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다.

한국타이어는 유기적으로 연결된 R&D 인프라를 통해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어 나갈 최첨단 기술 혁신 선도 기업으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한국테크노링은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의 엄격하고 다양한 니즈를 충족하고 전기차, 자율주행 등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선점할 수 있는 최첨단 테스트 센터로써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실차 테스트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구축하고, AI를 활용한 가상 최적화 기술을 개발하는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현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향후 한국타이어는 혹독한 환경에서 타이어와 차량의 반응을 다방면으로 테스트한 뒤 데이터화하고 이를 바탕으로 '디지털 트윈 프로세스'를 구축해 원천기술과 미래 모빌리티 연구에 응용하는 혁신 기술까지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