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대전고용노동청, '국민취업지원제도' 협력
상태바
소진공-대전고용노동청, '국민취업지원제도' 협력
  • 유경표 기자
  • 승인 2022.06.08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자의 취업역량강화 위한 상호 협력
인턴 120여명 전국 소상공 지원센터 배치
사진=소진공
사진=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고용노동부 대전고용노동청이 8일 소진공 본부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 프로그램 인턴의 공공기관 직무경험과 취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소진공은 올해 처음 고용부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 프로그램에 참여해 인턴 120여명의 채용절차를 모두 마무리했다. 이들은 오는 13일부터 공단본부 및 지역센터에 배치돼 손실보전금, 정책자금, 전통시장 활성화 등의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채용된 인턴은 일경험 프로그램의 취지에 맞게 소진공에서 다양한 직무를 경험하게 된다. 이를 바탕으로 취업역량을 강화해 더 나은 일자리로 진입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될 것으로 보인다.

소진공과 대전고용노동청은 참여 인턴에게 보다 유익한 직무경험을 제공을 위해 협약을 체결한다. 주요 협약내용으로는 ▲일경험 프로그램 인턴 채용 및 운영 관련 협업 ▲채용 인턴의 효율적 운영 ▲소진공 직무경험 제공을 통한 취업역량 강화 ▲일경험 프로그램 관련 대외 홍보와 우수사례 발굴, 성과 확산 등을 포함한다.

대전고용노동청 민길수 청장은 “국민취업지원제도의 일경험 프로그램은 참여자가 훈련기관이나 학원에서는 경험할 수 없는 직무체험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공단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일경험 프로그램이 소기의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라고 밝혔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일경험 프로그램으로 공단에 입사한 이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며 ”향후에도 고용부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취업 희망자에게 다양한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