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가율도 양극화... 수도권 '63.6%', 지방 '77.1%'
상태바
전세가율도 양극화... 수도권 '63.6%', 지방 '77.1%'
  • 정규호 기자
  • 승인 2022.05.06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분기, 기타 지방(지방 8개도) 아파트 전세가율 80% 육박
깡통전세‧보증금 손실가능성… "차라리 내 집 장만이 안전"

전국 아파트 전세가격이 서서히 안정세를 되찾으며 전세가율도 진정국면에 진입하고 있지만 지방 중소도시의 전세시장은 여전히 불안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한국부동산원의 아파트 전세가율을 분석한 결과, 전국 전세가율은 지난 해 1분기(70.4%)부터 매분기 하향곡선을 그리기 시작해 올 1분기 68.9%를 기록했다.

수도권은 2019년 1분기 처음으로 70%대가 붕괴된 이후 매분기 하락해 올해 1분기엔 63.6%까지 떨어졌다. 반면, 올해 기타지방의 전세가율은 77.1%로 2019년 1분기(77.2%)와 큰 차이가 없다. 현재 기타지방의 전세가율은 수도권보다 무려 13.4%나 높다. 전세가율이란 주택매매가격에 대비한 전세가격의 비율을 말한다. 

자료=리얼투데이

전세가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지역(시/도)은 전북 79.0%였으며 경북 78.8%, 충남 78.8%, 충북 77.9%, 전남 77.4%, 강원 77.0% 순이었다.

주택가격이 떨어지고 경매까지 집행된다면 원금 손실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부동산 업계에선 통상적으로 전세가율이 70%을 넘어서면 위험하다고 보고 있다. 또, 전세가율이 80%를 넘어서면 깡통주택으로 전락할 가능성도 크다.

지방 중소도시에선 전세가율 80%를 넘는 도시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전국 15곳의 전세가율이 80%를 넘어섰으며 이 중 지방 중소도시가 12곳을 차지했다.

전남 광양이 84.9%로 전세가율이 가장 높았으며 경기 여주 84.2%, 충남 당진 83.4%, 전남 목포83.3%, 경북 포항 82.6%, 충남 서산 82.6%, 강원 춘천 82.6% 순으로 나타났다.

아파트 전세가율이 올해 70%를 넘어선 지역들은 전세가격과 매매가격의 차이가 크지 않으므로 차라리 내 집을 장만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깡통전세와 전세보증금 손실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기 때문이다.

올해 5~6월의 분양시장도 주목할 만하다. 새정부의 ‘부동산규제 완화정책’과 ‘원자재가격 상승’으로 분양가 인상이 불가피해지면서 신규공급물량을 미리 선점해두기 위해서다.

DL건설이 충북 제천시 장락동에 짓는 ‘e편한세상 제천 더프라임’을 이 달 중에 공급할 계획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6개 동, 전용면적 84~116㎡, 총 630가구 규모다. 지난해 개통한 중앙선(원주~제천 복선전철 구간)의 제천역을 이용하면 서울(청량리역)까지 약 1시간 대로 이동할 수 있다. 제천~괴산간고속도로(계획)와 제천~삼척 동서고속도로(계획)의 수혜가 예상된다.

대우건설은 경남 김해시 구산동에 짓는 ‘김해 구산 푸르지오 파크테르’의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했다. 지하 3층~지상 29층, 5개 동, 전용 84·110㎡ 총 534가구 규모로 지어진다. 부산·김해 경전철 장신대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오는 10일 1순위·11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강원 원주시에서는 DL이앤씨가 오는 6월 ‘e편한세상 원주 프리모원’을 선보인다. 지하 2층~지상 25층, 6개 동, 총 572가구 규모다. 윤당선인 공약 중 하나인 강원내륙선 수혜를 기대해볼 수 있다. 이 노선은 원주에서 시작해 횡성과 홍천, 춘천, 철원까지 이어진다.

한신공영은 경남 양산시 평산동 589-3번지 일원에서 ‘양산 한신더휴’를 분양 중이다. 지하 2층~지상 30층, 전용 70·84㎡, 7개 동 총 405가구 규모다. 지난해 7월 부산-양산-울산 광역철도가 선정됨에 따라 인접 광역도시와 공통 생활권을 형성할 전망이다.

한일건설은 제주 제주시 한경면 낙천리 일원에 들어서는 ‘한일 베라체 인비디아’를 분양한다. 지하 1층~지상 4층, 전용면적 88~96㎡ 총 168가구 규모의 프레스티지 테라스하우스다. 제주 영어교육도시가 차량 약 10분 거리에 있으며 새신오름과 제주곶자왈도립공원 등도 가깝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