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샴푸엔 없지 라보에 있지'... 라보에이치 캠페인, 광고대상 영예
상태바
'샴푸엔 없지 라보에 있지'... 라보에이치 캠페인, 광고대상 영예
  • 최지흥 기자
  • 승인 2021.12.08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 퍼포먼스 마케팅 대상 수상
고객 세분화 특색 있는 브랜딩과 퍼포먼스 눈길
아모레퍼시픽의 두피 스킨케어 전문 브랜드 라보에이치가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퍼포먼스 마케팅 부문 대상을 받았다.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의 두피 스킨케어 전문 브랜드 라보에이치가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퍼포먼스 마케팅 부문 대상을 받았다.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의 두피 스킨케어 전문 브랜드 라보에이치가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퍼포먼스 마케팅 부문 대상을 받았다. 대한민국광고대상은 한국광고총연합회가 주최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광고 시상식이다. 약 2,500여 작품이 출품됐으며 80여명의 현업 광고 전문가가 창의성과 완성도, 메시지의 관련성과 전달성 등을 기준으로 수상작을 엄격히 선정했다. 퍼포먼스 마케팅 부문은 디지털 마케팅 분야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낸 캠페인을 골라 시상한다.

라보에이치는 올해 소비자의 인기를 끈 ‘샴푸엔 없지 라보에 있지’ 캠페인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젊은 층을 타깃으로 경쟁이 치열한 탈모 샴푸 시장에서 존재감을 키우고, 매출을 올리고자 차별화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탈모에 관심이 많은 젊은 세대가 흥미로워할 소재로 광고를 만들고, 주로 접하는 채널별로 각기 다른 전략을 구사했다. 그 결과, 캠페인 메인 영상은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합쳐 3,100만 회 넘게 조회되는 기록을 세웠다. 캠페인 집행 전과 비교해 브랜드 검색량과 매출도 2배 이상 크게 늘었다.

라보에이치 관계자는 “많은 젊은 고객이 탈모로 고민하는 만큼 이를 해결하는 제품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공감대를 끌어내는 친숙한 브랜드가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라보에이치는 지난해 ‘두피 스킨케어’라는 새로운 화두를 제시하며 탄생한 브랜드다. 대표 상품인 두피 강화 샴푸는 빠지는 모발 수가 67% 감소하는 효과를 인체 적용 시험으로 검증했다. 출시 1년 반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하고, 각종 뷰티 어워드에서 상위에 오르는 등 뛰어난 제품력을 인정받았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