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레고랜드와 독점 제휴... "테마파크에 AR기술 접목"
상태바
LGU+, 레고랜드와 독점 제휴... "테마파크에 AR기술 접목"
  • 유경표 기자
  • 승인 2021.09.09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고객에 O2O 손목밴드∙스마트 벤치 등 제공
레고랜드 ‘미니랜드’에 AR콘텐츠 우선 적용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김영필 사장(왼쪽)과 LG유플러스 CEO 황현식 사장(오른쪽). 사진=LG유플러스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김영필 사장(왼쪽)과 LG유플러스 CEO 황현식 사장(오른쪽).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이하 레고랜드)와 독점 제휴를 체결하고, 통신 솔루션, ICT 편의 서비스, 증강현실(AR) 콘텐츠 등 사업협력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국내 통신사가 글로벌 테마파크와 제휴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레고랜드는 내년 강원도 춘천시에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7개 레고 테마 클러스터, 40개 이상의 놀이기구와 어트랙션, 154개 객실의 호텔, 2개 영화관 등 아시아 최대 규모 테마파크로 계획됐다. 시설규모와 지리적 여건을 고려하면 연간 약 200만명 이상이 방문할 것으로 회사는 전망하고 있다. 

이번 제휴를 통해 LG유플러스는 레고랜드에 ▲초고속인터넷, IPTV, IoT 등 각종 유무선 통신 서비스 독점 공급 ▲AR 콘텐츠 제공 ▲스마트벤치, 다목적 유모차 등 리조트 내 각종 편의 서비스 제공을 비롯해 ▲공동 마케팅도 추진한다.

이에 따라 레고랜드 곳곳에는 LG유플러스의 AR기술을 적용해 스마트폰 카메라를 비추면 다양한 AR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레고랜드 랜드마크인 ‘미니랜드’에서 우선 AR콘텐츠를 제공하고 향후 제공 범위 확대를 검토할 계획이다.

ICT 기반 고객편의 서비스도 지원한다. 주요 이용자 층인 영유아 고객을 위한 다목적 유모차 대여는 물론 레고랜드의 모든 시설을 태깅(tagging)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O2O 손목밴드가 제공된다. 난방과 통풍, 스마트폰 무선충전, 와이파이(WiFi)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벤치도 순차적으로 설치된다.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김영필 사장은 “이번 협약식에서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의 완성된 모습을 처음 공개하게 돼 기쁘다”며 “내년 개장까지 만반의 준비를 다해 LG유플러스와 함께 고객에게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LG유플러스 CEO 황현식 사장은 “글로벌 브랜드의 한국 진출 및 성공에 함께 해온 LG유플러스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가 고객에게 ‘다시 찾고 싶은 1등 테마파크’가 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