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박준 농심 부회장 "브랜드 체계적 관리 힘써야"
상태바
[신년사] 박준 농심 부회장 "브랜드 체계적 관리 힘써야"
  • 김보라 기자
  • 승인 2021.01.0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이후 시장변화 대처 지속가능한 발전 체계 마련
글로벌 포트폴리오 강화… 미국 제2공장 설립 완료 목표
박준 대표이사. 사진=농심.
박준 대표이사. 사진=농심.

박준 농심 대표이사 부회장이 4일 이메일 신년사를 통해 코로나가 가져올 시장변화에 대처 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체계를 마련하자고 강조했다.

박 부회장은 코로나 이후 세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주목해야 한다고 말하며 "2021년 농심의 경영활동과 계획이 코로나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박 부회장은 "브랜드의 체계적 관리에 힘써야 한다"며,"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기 위해선 고객이 사고 싶은 제품을 만들고 진심어린 커뮤니케이션을 펼쳐야 한다"고 말했다.

성장하는 해외사업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을 주문했다. 박 부회장은 "글로벌 시장에서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틀을 마련하자"며 "이를 위해 미국 제2공장의 설립 완료와 안정적인 가동에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