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경Today-유통] 이마트, 새해 첫 날 '생필품·먹거리' 할인 外
상태바
[시경Today-유통] 이마트, 새해 첫 날 '생필품·먹거리' 할인 外
  • 이준영 기자
  • 승인 2020.12.30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가격 생필품 구매 이미지. 사진= 이마트
국민가격 생필품 구매 이미지. 사진= 이마트

이마트, 새해 첫 날 '생필품·먹거리' 할인 행사

이마트가 내년 1월 1일 새해 첫날부터 생필품과 먹거리를 최대 50% 할인하는 행사를 펼친다고 30일 밝혔다. 코로나로 내식(內食)이 보편화되면서 늘어난 장바구니 부담을 이번 행사를 통해 낮춘다는 계획이다.

먼저 1월 1~3일까지 3일간 약 40가지 생필품을 반값에 선보인다. 집콕 생활에 필요한 생활용품을 반값 할인 행사로 진행, 고객들이 얻을 수 있는 생필품 구매 혜택의 폭을 넓혔다.

행사 기간 동안 주방세제, LG생활건강 세탁세제/섬유유연제, 헤어 트리트먼트 및 오랄비 성인/키즈 전동 칫솔과 육아에 필요한 기저귀, 유아용 스킨케어/세제 등 각종 생활 필수품을 1+1 행사로 만나볼 수 있다.

신선식품도 파격가로 선보인다. 이마트는 1월 1일~6일까지 브랜드 한우 전 품목을 30% 할인 판매한다. 무항생제 볶음탕용 생닭(1kg), 국내산 생물(生物) 바다, 민물장어를 신세계 포인트 적립시 40% 할인 판매한다. 또한, 국내산 6년근 복(福) 인삼 1팩(750g내외)을 행사카드 구매 시 10% 추가 할인된 금액에 구매할 수 있다.

이외에도 ▲제주도 당도 선별 감귤 4kg ▲이맛쌀 10kg ▲샤인머스켓(1.5kg) ▲국물용 멸치 600g ▲광천 곱창돌김 등을 1월 1일-3일 한정으로 50% 할인 판매한다.

국민가격 할인 행사도 풍성하다. 국민가격은 이마트가 국민의 가계살림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생활 필수품 가격을 내리는 프로젝트로, 고객들의 장바구니 물가에 큰 영향을 미치는 상품을 주력으로 내세운다.

이마트는 국민가격 상품이 일상 생활에 꼭 필요한 생필품이라는 점을 인지해 행사 기간을 늘린 1월 1일부터 27일까지 27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1월 1일-3일 3일 동안 단 하루 상품 행사도 진행한다. 1월 1일에는 LG 양문형 냉장고와 노브랜드 80cm TV를, 1월 2일에는 일렉트로맨 163cm TV를, 1월 3일에는 삼성 건조기 16kg를 특가에 판매한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 담당은 "코로나로 생필품 수요가 증가하면서, 고객에게 보다 실질적인 혜택을 드리고자 생필품/먹거리 행사를 진행한다"며 "앞으로도 좋은 품질의 물건을 저렴한 가격에 선보여 장바구니 물가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익스프레쓱 로고 이미지. 사진= 신세계백화점
익스프레쓱 로고 이미지. 사진= 신세계백화점

신세계百, 픽업 전용 공간 '익스프레쓱' 선봬

신세계는 30일부터 본점 지하 1층에 SSG닷컴 상품 픽업 전용 공간인 '익스프레쓱(EXPRESSG)'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기존 매장 픽업은 상품을 판매하는 브랜드 매장에 일일이 찾아가 수령해야 했지만, 익스프레쓱은 픽업 전용 공간에서 한번에 다양한 제품을 찾을 수 있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신세계는 백화점에서도 온라인 구매가 늘어나면서 온·오프라인이 연계된 매직 픽업 서비스 이용이 많아진 것에 주목해 더욱 진화된 O2O 서비스를 기획했다.

실제로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신세계백화점의 온라인 매출은 전년보다 19.8% 늘었다. 같은 기간 SSG닷컴 주문 후 오프라인 매장에서 찾아가는 매장 픽업 이용객은 전년보다 34.0% 늘었다.

이에 신세계는 상품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오프라인 쇼핑의 장점에 비대면·편리함 등 온라인 쇼핑의 장점을 결합한 새로운 서비스를 제안하며 차별화 된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신세계는 내년 중 ▲무인화 및 24시간 운영 ▲기존 패션 장르에서 식품 등 타 장르 확대 ▲F&B 배송 서비스 등 익스프레쓱 활성화에 적극 나서며 온·오프라인 통합 플랫폼에 더욱 힘쓸 예정이다.

사진= 롯데백화점
사진= 롯데백화점

롯데百, 설 사전예약 판매 돌입

롯데백화점이 28일부터 내년 1월 17일까지 전 점에서 2021년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한우는 10%, 굴비는 20%, 건강기능식품은 최대7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내년 설에도 비대면 선물 수요 증가를 예상해 지난 추석 많은 고객들에게 사랑 받은 상품군인 한우와 건강기능식품 위주로 판매 품목수를 10%, 물량을 30% 이상 확대했다.

또한, 프리미엄 선물세트를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며 70~90만원대 명품 한우 선물세트도 사전예약 판매를 통해 한정수량으로 선보인다. 최근 높아진 집밥에 대한 관심을 고려해 유명 생산자 및 맛집과 연계한 상품과 홈술 트렌드를 반영한 상품 등도 다양하게 준비했다.

한편, 언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해 1월 7일부터 20일까지 롯데온의 롯데백화점몰에서도 선물세트 사전예약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설에는 오프라인과 온라인에서 동시에 판매되는 상품을 대폭 늘렸으며 온라인 전용 상품 물량도 50% 이상 확대했다.

사진= 현대백화점
사진= 현대백화점

현대百, 내달 4일부터 설 선물세트 예약판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4일부터 '2021년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행사는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신촌점·킨텍스점 등 수도권지역 4개 점포와 온라인몰인 '더현대닷컴', '현대H몰'을 시작으로, 전국 15개 전 점포(1월 8일)와 현대식품관 투홈(1월 11일)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고객들의 구매 편의를 높이기 위해 온·오프라인 모두 사전 예약 판매 기간을 앞당기고, 사전 예약 물량도 지난해보다 50% 확대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예약 판매 기간 한우·굴비·청과·건강식품 등 약 200여 개 인기 세트를 선별해 최대 30% 할인해 선보인다. 

또한, 온라인과 모바일앱을 통해 비대면으로 선물하는 고객들을 위해 온라인 할인 혜택도 강화한다. 내달 4일부터 17일까지 공식 온라인몰인 '더현대닷컴'은 설 선물세트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5만 원 이상 구매시 최대 15%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ID당 일 5회)을 증정하고, 10만 원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더머니 적립금'을 구매 금액대별로 제공한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예약 판매 시작에 맞춰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도 강화한다.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는 '더현대닷컴' 모바일 앱에서 구입한 상품을 상대방의 주소를 모르더라도 휴대폰 번호를 알거나 카카오톡 친구로 등록돼 있으면 각각 문자(SMS)와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선물할 수 있는 서비스다. 고객 이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다음달 4일부터 한번의 결제로 여러명에게 보낼 수 있는 기능과 다수의 고객에게 보낸 선물의 배송 현황 또한 한번에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선보인다.

아울러 비대면 배송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현대백화점은 지난 9월 선물세트 포장부터 각 가정에 배송되는 전 과정에 방역 지침을 마련하고, 배송되는 모든 선물세트와 배송 차량에 대한 방역을 진행하는 '안심 배송 서비스'를 도입했다. 또한 선물을 보내는 사람의 정성까지 세심하게 전달하기 위해 '배송 깔개'를 깔고, 그 위에 선물세트를 올려놓는 비대면 배송 서비스도 운영한 바 있다.

여기에 이번 설 선물세트 판매 기간 동안 고객들이 선물 접수를 의뢰하는 접수데스크는 비말 가림막을 설치하고 최소 1미터 이상 간격을 두고 운영하고, 대기 공간과 접수데스크, 선물세트 진열대 등에 대한 소독과 방역도 30분 단위로 진행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