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백년가게·백년소공인' 자금지원 23일까지 접수
상태바
소진공, '백년가게·백년소공인' 자금지원 23일까지 접수
  • 유경표 기자
  • 승인 2020.09.18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온라인 접수 진행
방문 없는 비대면 서비스로 수요자 편의 제고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사진=소진공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사진=소진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백년가게, 백년소공인을 대상으로 700억 규모의 ‘혁신형소상공인자금’을 신설해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자금을 신청 받는다고 18일 밝혔다.

혁신형소상공인자금은 공단 ‘백년소공인육성사업’이 선정한 ▲백년소공인과, ‘백년가게육성사업’에 의해 선정된 ▲백년가게 업체 등이 대상이다. 다만, 소상공인 기준(연평균매출액+월평균 상시근로자 수)에 해당 하고, 대출제한 사유가 없는 기업에 한해 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올해 3분기 금리 기준 1.63%로, 운전자금은 업체당 연간 1억원 한도, 시설자금은 업체당 최대 5억원 한도로 지원한다. 

이와 함께, 제조업 영위중인 소공인을 지원하는 ‘소공인특화자금’도 같은 기간동안 접수 받는다. 3분기 기준 2.03% 금리로, 운전자금 업체당 연간 1억원까지, 시설자금은 최대 5억원 한도로 자금을 신청할 수 있다.   

공단은 수요자 편의 제고 및 코로나 확산예방을 위해 지역센터 현장접수를 받지 않고 비대면(온라인)으로 서류를 접수받아 심사하는 방식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단, 법인기업의 경우 사전예약시스템을 통해 방문시간을 예약한 뒤 현장에서 접수 가능하며, 시설자금 또한 사전예약 후 현장접수를 원칙으로 한다. 

비대면 대출신청은 공단 홈페이지 내 ‘정책자금 사이트’ 를 통해 온라인 신청 가능하다. 심사 후 대출 지원이 결정되면 전국 66개 공단 지역센터로 방문해 대출 약정을 체결하게 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