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with POSCO 스트리트 갤러리' 개관... '장애화가 작품 전시'
상태바
포스코건설 'with POSCO 스트리트 갤러리' 개관... '장애화가 작품 전시'
  • 정규호 기자
  • 승인 2020.08.2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현장 펜스 '포스아트 구족화' 전시
장애화가에 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 마련
with POSCO 스트리트갤러리.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시공 중인 경기도 광주시 오포더샵 센트럴포레 현장 펜스에 구족화가 박정의 작품 `또 다른 시선`이 전시돼 있다.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구족화가들의 예술활동을 대중에게 알리고, 그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건설현장 펜스를 이용한 `with POSCO 스트리트 갤러리`를 오픈했다고 25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3일 경기도 광주 오포더샵 센트럴포레 현장 펜스를 시작으로 연내에 인천 송도, 광교, 대구, 평택 등 자사의 지역별 대표 현장에 구족화가 작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이 작품들은 포스코와 포스코강판이 함께 개발한 고해상도 잉크젯 프린트 강판 ‘포스아트’에 인쇄돼, 노천에도 원작의 생생함을 그대로 보여줄 수 있다.

센트럴포레 현장에 전시된 작품은 박정 작가의 ‘또 다른 시선’이라는 작품으로 그림 속 시선이 향하는 곳에 많은 여백을 둬 관람객으로 하여금 풍부한 감정과 분위기를 느끼게 한다.

‘누군가 자신의 작품 앞에 3초만 머물러 준다면 그것에서 삶의 의미를 느낀다’고 말하는 박정 작가는 젊은 시절 다이빙 사고로 전신이 마비된 장애를 극복하고 붓을 들었다고 설명했다.

포스코건설은 “구족화가의 예술작품활동 범위를 넓히고 지역주민들에게 ‘쉼’의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으로서 소통을 적극적으로 중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