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창업·벤처
드론 중소기업, 무인이동체 엑스포 참여

국내 드론 중소기업들이 무인이동체 엑스포인 ‘XPONENTIAL 2017’에서 기술력을 선보인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오는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댈러스에서 열리는 XPONENTIAL 2017에서 공동전시관 ‘코리아 파빌리온(KOREA PAVILION)’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공동전시관에는 휴인스와 이든이엔지, 쓰리에스솔루션, 샘코, 메티스메이크, 케바드론, 아이디어, 엑서스위, 하이리움산업 등 9개 중소기업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함께 참여한다.

이들 기업은 소형·중대형 무인기의 시제품과 부품 11종을 전시하고 국내 기업 홍보영상 및 디렉토리북을 배포할 예정이다.

미래부는 이번에 전시될 소형무인기 시제품의 경우 지난해부터 지원 중인 공공수요(기상관측, 실종자 수색 등) 연계형 소형무인기 지원사업의 연구성과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시장 창출까지 지원하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미래부는 이번 엑스포에서 해외투자자 및 연구기관과의 현장 상담과 계약 체결시 기술공개 범위를 조율하고 법적 자문을 제공하기 위한 전문 변리사의 지적재산권(IP) 상담 서비스도 지원한다고 밝혔다.

정병선 미래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한국이 드론산업의 유망 비즈니스 모델을 선점하고 경쟁력있는 국내 드론기업이 해외로 활발히 진출해 기술선도국으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이 되길 기대한다"면서 "향후 무인이동체 핵심원천기술 확보 관련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미래창조과학부.

 


박진형 기자  bless4ya@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 메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