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긴급 경영상황 점검회의... "코로나 선제대응 방안 마련"
상태바
LH, 긴급 경영상황 점검회의... "코로나 선제대응 방안 마련"
  • 정규호 기자
  • 승인 2020.04.01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자·회수·자금조달 현황 점검 결과 "이상 無"
‘코로나 19 경제위기 대응을 위한 긴급 경영상황 점검회의’에 참석한 변창흠 LH사장(사진 중앙)과 임원들이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H
‘코로나 19 경제위기 대응을 위한 긴급 경영상황 점검회의’에 참석한 변창흠 LH사장(사진 중앙)과 임원들이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H

LH(사장 변창흠)는 진주 소재 본사에서 코로나19 경제위기의 선제적 대응을 위한 긴급 경영상황 점검회의를 31일 개최했다고 4월 1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따른 글로벌 경제위기 우려 속에서 주거복지로드맵, 3기 신도시, 도시재생뉴딜 등 정책과제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단‧중‧장기별 시나리오에 따른 경제위기 대응방안을 선제적으로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올해 LH는 공공부문 최대 규모인 23.6조원의 사업비를 투자하고 이중 39%인 9.3조원을 상반기 내 조기 집행할 계획으로, 3월말 현재 5.7조원의 사업비를 차질 없이 집행했다.

3월 3일 발표한 ‘코로나19 경제활력 지원방안’ 역시 선금지급 확대,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 영구임대주택 임대료 납부 유예 등 19개 과제 모두 순조롭게 진행 또는 준비 중이다.

또한 LH는 경제동향 모니터링과 사업프로세스 점검을 강화하고 민생‧주거지원 대책 등을 마련하기 위해 부사장을 단장으로 하는 ‘비상경영추진TF단’과 전 임원이 참여하는 ‘비상경영회의’를 신설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리스크 관리 및 점검 주기를 월 단위에서 주 단위로 대폭 강화하고, 투자‧회수‧자금 등 등 부문별 위기 수준에 따라 ‘주의’, ‘경계’, ‘심각’의 단계별 시나리오를 마련해 대응할 계획이다.

변창흠 LH사장은 “LH가 수행하는 정책과제들은 모두 국민의 삶과 밀접히 연관돼 있는 만큼,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안정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