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석시장'의 아침 깨우는 '서울떡집'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소상공·시장 시장에서 놀자
'흑석시장'의 아침 깨우는 '서울떡집'퇴근 시간에도 쫄깃함과 달콤함으로 고객 사로잡아
 

흑석시장의 아침은 '서울떡집'이 깨운다. 서울떡집은 새벽 4시부터 가마솥을 통해 떡을 빗는다. 가마솥에 피어나는 김은 출근길 직장인들이 지나갈 때까지 모락모락 펴오른다. 이 김은 퇴근길 직장인들도 맞을 수 있다. 서울떡집은 저녁 늦은 시간까지 운영하고 있기 때문이다. 출퇴근길에 지나가는 주민들은 이 '서울떡집'의 달콤하고 쫄깃한 떡을 지나치기 쉽지 않다. 

 

이기륭 기자  lkr@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