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스킨라빈스, '서울패션위크'서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 운영
상태바
배스킨라빈스, '서울패션위크'서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 운영
  • 김보라 기자
  • 승인 2019.10.18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디자이너 '스테파노 지오반노니'가 디자인해
360도 무빙포토존 설치해 인증하면 선물 증정
사진=배스킨라빈스. 서울패션위크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
사진=배스킨라빈스. 서울패션위크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

배스킨라빈스가 오는 19일까지 열리는 '2019 서울패션위크'에서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오반노니 팝업 부스'는 세계적인 산업디자이너 스테파노 지오반노니(Stefano Giovannoni)와 함께 선보인 패키지를 활용해 만들었다. 지오반노니 특유의 밝은 감성으로 배스킨라빈스의 브랜드 이미지를 담은 아이스크림 패키지를 똑같이 재현했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핑크색과 지오반노니가 디자인한 아이스크림 캐릭터를 활용했으며, 곡선 벽면과 리드뚜껑 형태의 지붕 등 실제 매장에서 판매하는 패키지를 그대로 구현했다. 내부로 들어가면 아이스크림 패키지에 안에 있는 것과 같이 느껴지는 부스로 방문객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부스 내부에는 방문객이 참여 가능한 '360도 무빙 포토존'을 설치해 특별한 순간을 생생한 영상 콘텐츠로 제공한다. 부스에서 찍은 영상을 인스타그램에 지정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하면 소정의 선물을 제공하는 '인싸리원(인싸+배스킨라빈스31) 캠페인'도 운영 중이다. 부스 옆면에는 24시간 달콤한 아이스크림을 즐길 수 있는 아이스크림 자판기(ATM)을 설치했고, 자판기 체험 고객들에게 '블록팩 1+1' 쿠폰팩을 선물한다.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디자인의 중요성과 가치를 공유하기 위해 2019 서울패션위크에 부스를 열고 참여하게 되었다"며 "'디자인'을 경영의 핵심가치로 여기는 기업 문화를 바탕으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고 여러 행사에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