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미얀마와 주택금융 상호 협력 논의
상태바
KB국민은행, 미얀마와 주택금융 상호 협력 논의
  • 오창균 기자
  • 승인 2019.07.04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인 행장 “미얀마 건설부와 협력 강화하겠다”
KB국민은행은 4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미얀마 정부 고위관계자를 만나 주택금융 관련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왼쪽 두번째부터) 우딴신(U Thant Sin) 주한미얀마 대사, 우한조(U Han Zaw) 미얀마 건설부장관, 허인 KB국민은행장, 최창수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장. 사진=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은 4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미얀마 정부 고위관계자를 만나 주택금융 관련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왼쪽 두번째부터) 우딴신(U Thant Sin) 주한미얀마 대사, 우한조(U Han Zaw) 미얀마 건설부장관, 허인 KB국민은행장, 최창수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장. 사진=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은 4일 여의도 본점에서 우한조(U Han Zaw) 미얀마 건설부장관, 우딴신(U Thant Sin) 주한미얀마대사와 주택금융 관련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KB국민은행은 2017년 2월 미얀마 정부의 주택공급 정책 지원 및 미얀마 주택금융시장 발전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5년 간 총 6회에 걸쳐 한국과 미얀마에서 미얀마 건설부, 중앙은행 고위 공무원, 주택건설은행 임직원을 대상으로 주택금융워크숍을 실시하는 등 주택금융 역량이전을 위해 상호협력 관계를 다져오고 있다. 이날은 우한조(U Han Zaw) 미얀마 건설부장관이 미얀마 주택금융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기리고자 허인 은행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허인 은행장은 환영사를 통해 “미얀마 정부의 주택금융정책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며 “KB국민은행의 최대 강점인 주택금융 및 인프라금융 부문에서 미얀마 건설부와의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17년 3월 미얀마 KB마이크로파이낸스법인 설립 후 현재까지 13개 현지 영업점을 개설하고 미얀마 현지인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서민 주택자금 지원에 힘쓰고 있다. 앞으로도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디지털뱅킹서비스를 포함한 모기지대출, 기업금융, 인프라금융 등으로 사업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KB국민은행은 2013년 이후 KB한국어학당 운영을 통해 현재까지 1,000여명이 넘는 졸업생을 배출했다. 이들의 한국계 기업 취업도 지원하고 있다. 이밖에도 마을센터, 송출근로자센터, 건설부 도서관 건립 등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미얀마 현지에서 대표적 사회공헌기업으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해 오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