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제1호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행사 개최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건설·부동산
LH ‘제1호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행사 개최백세시대 고정 수입 없는 걱정, 연금형 희망나눔주택으로 해결
사진=시장경제DB

LH는 15일 인천시 남동구 소재 LH 인천지역본부에서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시범사업 1호 계약증서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은 고령자의 집을 매입해 매각금액을 매월 연금형식으로 지급하고 해당 주택은 재건축 또는 리모델링 후 저소득 청년‧노년층 등에게 공공임대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매각금액은 약정기간(10년~30년) 중 이자를 가산해 지급하고 매도자가 입주자격을 충족하는 경우 매입․전세임대주택에 우선입주 가능하여 노후준비가 부족한 고령층에게 현실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

신청대상은 감정평가액 기준 9억원 이하의 주택을 보유한 만65세 이상 1주택 소유자로, LH 현장실태조사 후 매입여부를 판단하며, 2곳 이상의 감정평가기관 평가액의 산술평균액으로 매입금액이 결정된다.

LH는 ‘주거복지 로드맵’에 따른 임대공급 확대 등 정부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현재 시범사업 중인 ‘연금형 희망나눔주택’의 공급을 금년 상반기 중 본격화 할 예정이며, 제1호 시범사업인 이번 주택은 6호이상의 공공임대주택으로 재건축한 후 저소득 청년 등 취약계층에게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조건(30~50%)으로 제공된다.

이번에 계약을 체결한 ‘1호 계약자’는 “백세시대에 고정 수입이 없어 걱정이었는데, 연금형 희망나눔주택을 통해 매월 연금을 지급받는다고 하니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라고 밝혔다.

LH 관계자는 “올해 안으로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사업을 본격화하여 고령층의 안정적인 노후생활과, 청년층의 주거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