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복의 소주한잔] 쌀단팥빵-야채빵의 원조 '이성당'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메콘뉴스 이성복의소주한잔
[이성복의 소주한잔] 쌀단팥빵-야채빵의 원조 '이성당'30분 줄서도 먹고나면 만면 웃음이

[군산 맛집,이성당] 지역의 제왕으로 군림하는 제빵왕들이 있다. 군상 이성당, 대전 성심당, 대구 삼송베이커리, 광주 궁전제과... 최근엔 대부분 서울 백화점으로 진출했다. 식품은 특히 원조가 최고다. 군산 이성당은 1945년 창업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한국 빵집으로 한국 제빵 역사의 산증인이다. 군산 옛도심인 중앙로에 1920년대부터 있었던 일본 과자점 ‘이즈모야’의 건물을 1948년부터 이성당이 쓰고 있다. 

2006년 우리나라 최초의 쌀빵인 블루빵의 인기로 전국적 명성을 떨치게 됐다. 200여종 대부분의 제품을 국산 쌀로 만든다고 한다. 사진처럼 줄서서 사는 빵은 야채빵(1600원)과 단팥빵(1300원)이다. 앙금의 양도 수십년째 그대로라니 맛과 가격 다 전국 최고라 할 만하다. 하루 2만개쯤 나간다고 한다. 그 맛이 20-30분 정도 줄서서 수십개 담아올 만하다.

이성복 기자  palmdor@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무술영화같은 중국식당 '빈해원'에서 짬뽕을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해산물 한 상 채석강의 인심 '육자매횟집'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맥도날드 가지마, '명장복국' 복요리 코스로~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끝까지 부드러운 '이박사의 신동막걸리' 신공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신복촌, 보약같은 우럭탕에 해물비빔밥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유황약수-발효소스 쓰는 맛집, '밥꽃 하나 피었네'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참기름-숙성간장의 유혹, '연안식당' 꼬막비빔밥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병영설성의 DNA, '술개구리'서 막걸리 잔치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태안의 가마솥 국밥 진수 '장터가마솥국밥'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닭발예찬, 김가루 뿌린 주먹밥에 매콤 닭발이 딱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원조뚝배기식당, 서해 꽃게 맛 그대로 젓국 '게국지'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제주김만복' 미역 해물라면, 절경의 바다를 만나다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함덕 해안산책로 한가로운 해물라면집 '섬오름'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그 날 잡은 문어로… '문개항아리' 해물라면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제주 최고의 문어라면, 구좌읍 '해맞이쉼터'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우동·사시미·숯불구이... 최상품 일식모둠 '카덴'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피가 짝 붙는 '월화당' 찐만두, 노릇 튀긴 군만두 icon[이성복의 소주한잔] "저녁때 육전 부치고 생선 좀 구워주세요"... 그 때 그 집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압구정동 골목 푸짐하고 신선한 중식 '가담' icon[이성복의 소주 한잔] 재료부터 명품... 남산의 산채비빔밥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