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쿠웨이트와 손잡고 압둘라 신도시 개발 추진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건설·부동산
LH, 쿠웨이트와 손잡고 압둘라 신도시 개발 추진
LH는 지난 9일 LH 서울지역본부에서 쿠웨이트 주거복지청과 쿠웨이트 신도시 개발사업 구체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왼쪽)LH 박상우 사장과 쿠웨이트 주거복지청장 바데르 알-와가얀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LH

LH가 쿠웨이트와 압둘라 신도시 개발을 추진한다.

LH는 지난 24일 쿠웨이트 주거복지청과 압둘라 신도시 개발사업 투자를 위한 예비사업약정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압둘라 신도시 사업은 양국이 지난 2016년 5월 정부차원의 ‘압둘라 신도시 개발 협력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며 시작됐다. LH는 쿠웨이트 주거복지청 의뢰를 받아 433억원 규모의 '마스터플랜 수립 및 실시설계용역'을 지난 2017년 4월부터 시행 중이다.

이번 예비사업약정은 향후 본 약정에 앞서 사업 기본방향을 구체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사업 추진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소를 제거해 당사자 간 안정적인 사업 기반을 확보하는 것이 목적이다.

향후 LH와 쿠웨이트 주거복지청이 공동으로 설립할 특수목적법인의 투자 범위는 쿠웨이트 자국민용 주택단지로 한정된다. LH는 신도시로 조성되는 상업 및 업무와 같은 비주거시설의 미분양 리스크를 없앴다.

또한 투자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4만여가구 주택이 건설될 전체 사업부지 64.4㎢를 4단계로 나눠 개발한다. 특수목적법인 업무 영역을 1단계 주거단지 조성 및 시범단지 주택건설로 한정했다.

건설 후 발생하는 미분양 주택 및 주택용지는 상호간 합의한 가격 및 시기에 쿠웨이트 주거복지청이 인수한다. 이에 따라 유사시 투자금 회수에 대한 리스크도 최소화했다.

LH는 국내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이번 신도시사업 참여 여부를 협의한 결과 작년 말 태양광 발전 사업 및 지역냉방 사업을 위해 각각 한국남동발전, 한국지역난방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향후 다양한 사업 분야에 걸쳐 공공‧민간기관과 협업할 계획이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주택관리는 이렇게"... LH, 공동주택 관리 11계명 담은 매뉴얼 발간 icon9만원으로 즐기는 호캉스… 롯데시티·L7호텔 '설 패키지' 눈길 iconLH, 지난해 공공임대주택 '12.3만호' 신규 공급 iconLH, '주거복지센터→주거복지지사’로 명칭 바꾸고 업무 강화 icon올해 40만가구 신규 공급... 서울 아파트값 하락 지속 iconLH "'홀몸어르신 살피미' 시범사업 실시... 어르신 1500명 케어" iconLH, 비주택거주자 주거지원에 1010명 접수 iconLH, 4월까지 모든 건설현장 안전 점검 돌입 icon정부 임대주택에도 ‘가정식 어린이집’ 운영 가능해진다 iconLH, 무주택서민 주거안정 위해 임대사업용 주택 매입 icon주변시세 보다 80% 저렴... LH 행복주택 ‘3719세대’ 청약 돌입 icon위례 신혼희망타운 분양 1만8,209명 몰려… “경쟁률 54대 1” iconLH 공급 토지매입 예약금, ‘현금’ 대신 ‘입찰보증서’로 가능 icon[단독] "고양삼송·수원세류·파주운정 LH아파트, 무면허로 공사했다" iconLH, ‘하도급업체 가설사무실’ 공사원가 반영 iconLH 10년임대 아파트, 5억 이상 시세차익 땐 세금으로 분양 지원 iconLH, 공사품질관리 가·감점 심사기준 신설 iconLH, 신규 공공주택지구 ‘도시민’ 트렌드로 짓는다 iconLH, 낙찰하한율 최고 12.5% 인상 추진한다 iconSH·LH ‘임대주택’ 포함한 서초구 신청사 위탁개발사업 추진 icon"부동산 투자자들 빙하기 피해 비규제지역으로 피신" iconLH '중위소득의 44% 이하 주택 소유자' 수선유지급여사업 지원 받으세요 iconLH, 2018년도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기관 선정 icon세금 못 버티는 ‘4·6월 급매’를 잡아라 icon설 이후 서울 재개발 분양 ‘봇물’… 문제는 ‘1순위 미달 등장’ iconLH, 주거취약계층 95만가구 주거급여 조사 추진 icon집값 떨어져 걱정인 집주인들, 아직도 비싸다는 예비 수요자들 icon‘낙찰하한율 인상’ LH 공사비 올라간다 icon“파주운정 LH OO마을 O단지도 무면허 공사” 폭로 icon“빙하기라고?” 2월 입주 서울 아파트, 분양가 대비 4억 점프 icon“청년·신혼부부 신청하세요” LH, 매입·전세임대주택 7892호 공급 icon리얼투데이 “올해 분양 키워드, ‘역·소’” iconLH, 전국 314개 사업장 국가안전대진단 특별점검 실시 icon‘빙하기 붙어보자’ 평촌 래미안 푸르지오 22일 분양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