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N] '외국인투자기업 취업상담회' 8일 개최... "800명 채용"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라이프 문화
[서울N] '외국인투자기업 취업상담회' 8일 개최... "800명 채용"92개 외국계기업 참여, 참여기업 약 80%가 신입직원 채용 계획
정보가 부족한 외국계 기업의 기업설명회도 주목
2018 외국인 투자기업 취업상담회 홍보 포스터. 사진 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산업통상자원부, 코트라(KOTRA), 금융감독원과 함께 「2018 외국인 투자기업 취업상담회」를 8일(목)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호텔(강남구 삼성동)에서 연다. 보잉코리아, 아디다스코리아, 지멘스, 덴소코리아 등 92개 외국계기업이 참여하는 대규모 ‘글로벌 취업의 장’이라고 시는 밝혔다.

이들 기업이 예정하고 있는 총 채용규모는 약 800명으로, 참여기업 약 80%가 신입직원을 채용할 계획이어서 직장경력이 없는 청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업 인사담당자와의 1:1 면접으로 구직-구인 의사 및 기회를 타진하고, 그동안 인터넷 등을 통해 찾아보기 힘들었던 외국계 기업들의 채용 관련 정보를 기업이 직접 소개하는 ‘기업설명회’, 영문이력서 작성법, 커리어 컨설팅 등 외국계기업 취업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하는 ‘취업특강’도 열린다.

이번 행사는 크게 ▴구직자와 인사담당자간 면접이 진행되는 취업상담회 ▴행사 참가기업 기업설명회 ▴외국계 기업 취업 노하우 강의를 제공하는 취업특강으로 구성된다. 특히, 참여기업 부스마다 각 기업의 인사(HR)담당자가 구직자를 대상으로 면접을 진행한다.

면접에 참여하고자 하는 구직자는 사전신청 여부와 관계없이 행사 당일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DHL코리아, 바이엘코리아 등 60개 기업이 행사 당일 현장에서 면접 신청을 받는다.

행사장을 방문하는 구직자는 국ㆍ영문 이력서와 자격증 등을 준비해야 한다. 취업상담회 공식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현장 면접이 가능한 기업과 기업별 필요 서류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조인동 서울시 경제진흥본부장은 “서울에만도 7천개가 넘는 외국인투자기업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며 “외국인 투자기업 취업상담회가 글로벌 마인드를 가진 청년 구직자들이 세계로 진출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지홍 기자  yj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