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中企개발제품 시범구매 요건' 대폭 완화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창업·벤처 창업·벤처 뉴스
공공기관 '中企개발제품 시범구매 요건' 대폭 완화중기부 "기술개발 신제품의 판로 애로 적극 해결"

올 하반기부터 중소기업이 기술을 개발한 제품에 대한 공공기관의 구매요건이 대폭 완화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15일 공공기관의 기술개발제품 구매 촉진을 통한 창업 혁신기업의 초기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2018년 하반기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 지원계획’을 공고하고, 오는 16일부터 시범구매 사업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범구매 제도는 중소기업이 시범구매를 신청하면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통해 구매여부를 판단한 후 공공기관이 해당 제품을 구매함에 따라 공공기관의 감사 부담이 해소하고 공공기관의 적극 구매행정을 유도하기 위해 도입됐다.

지난 4월 12일 중기부와 6개 공공기관이 430억원 규모의 기술개발제품 구매에 대해 MOU를 체결하여 제도가 본격적으로 시행되었고 이번에 20개 공공기관이 추가로 참여의사를 밝힘에 따라 해당 내용 등을 반영하여 ‘18년 하반기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 지원계획’을 공고하게 되었다.

아울러, 지난 상반기 시범구매 접수 결과, 기업 참여자격이 너무 높게 설정되어 있어 제도 참여가 어렵다는 의견을 감안해 기술개발제품 인증을 보유한 창업기업이면 별도 요건없이 시범 구매에 신청할 수 있도록 참여자격 조건을 대폭 완화했다. 또한 창업기업 및 공공조달시장 첫걸음 기업의 판로 지원을 위해 납품실적이 적을수록 시범구매 대상에 선정되는 것이 유리하도록 납품실적 평가항목을 신설하였다.

중소벤처기업부 이병권 성장지원정책관은 “중소기업의 혁신성장과 창업기업 초기 판로지원을 위해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특히,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의 법적 근거 마련, 공공기관과 협력관계 구축, 시범구매 운영방식 개선 및 제도 홍보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흥수 기자  hskim@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흥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