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식으로 성장한 동원F&B 양반죽, "2천억원 브랜드 키운다"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마케팅
간편식으로 성장한 동원F&B 양반죽, "2천억원 브랜드 키운다"3,000평 규모 양반죽 전용 생산시설 광주에 준공
3세대 정찬(正餐) 개념으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
ⓒ동원F&B

동원F&B가 2020년까지 양반죽을 연매출 2,000억원까지 확대하는 등 브랜드 경쟁력을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최근 3,000평 규모의 양반죽 전용 생산시설을 준공하고, 품질 및 패키지, 디자인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동원F&B는 하반기에 시니어 타겟 죽, 프리미엄 죽, 브런치 스프 등 다양한 맞춤형 카테고리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국내 상품죽 시장을 기존 2세대 간편식 에서 3세대 정찬(正餐) 개념으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최근 가정간편식(HMR)가 성장함에 따라 양반죽의 매출 역시 최근 3년 연평균 20% 가량 대폭 성장했다. 지난해 매출은 약 720억원이다.

기존 죽 시장은 가정이나 병원, 전통시장, 식당 등에서 주로 환자들을 대상으로 만들고 판매하는 환자식 개념이었다.

동원 F&B측은 이러한 환자식 개념의 1세대 죽 시장의 패러다임을 2세대 간편식 시장으로 전환하고, 건강한 식단에 대한 수요와 간편함을 추구하는 HMR 트렌드’에 힘입어, 식사 대용식으로 죽이 지닌 성장성이 크다고 봤다. 이에 기존 2세대 간편식 시장을 3세대인 정찬(正餐) 개념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최근 대규모 투자를 통해 3,000평 규모의 죽 전문 생산시설을 동원F&B 광주공장 내에 준공했다. 이와 함께 품질과 외형의 업그레이드를 진행했다. 

동원F&B 관계자는 "향후 2020년, 국내 대표 상품죽 ‘양반죽’의 연매출 규모를 2,000억 원까지 성장시키는 것이 목표”라고 전했다.

김보라 기자  bora11@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