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청년·가맹점 상생에 200억 쏜다... 프랜차이즈업계 '깜짝'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창업·벤처 프랜차이즈
bhc, 청년·가맹점 상생에 200억 쏜다... 프랜차이즈업계 '깜짝'창업 혁신을 위한 ‘청년 신규 창업’에 150억 원 지원
청년 일자리 해소를 위해 ‘청년 인큐베이팅제’ 운영에 20억 원 지원
가맹점 혁신적인 상생 지원을 위해 30억 원 규모의 성과 공유 지급

bhc가 프랜차이즈업계서 전례 없는 성과 공유를 실시한다. 프랜차이즈업계에 상생‧경영에 새로운 패더라임을 제시됐다. bhc(회장 박현종)는 지난해 경영 성과를 바탕으로 200억 원 규모의 ‘성과 공유 경영’을 실천한다고 13일 전격 발표했다. bhc는 200억원을 중소기업이 주도하는 창업의 혁신 성장과 상생으로 투자한다는 방침이다. bhc의 이번 계획은 크게 3가지로 나뉜다. ▲청년 신규 창업 지원 ▲청년 인큐베이팅제 운영 ▲혁신적인 상생지원 등이다.

먼저 청년 신규 창업 지원이다. bhc는 대규모 고용 창출이 가능한 일자리 창출의 핵심인 창업 활성화에 150억 원을 투자한 ‘청년 신규창업 지원’ 프로젝트를 시행한다. ‘청년 신규 창업 지원’은 중소기업이 주도해 창업 혁신을 성장시키기 위해 창업을 꿈꾸는 청년을 대상으로 창업 자금 전액을 지원한다. 이 프로젝트는 자신의 삶을 책임질 수 있고 소득 주도 성장을 위한 일자리 경제의 일환인 ‘선 경험 후 창업’의 창업 경험제 형태로 실행된다.

청년 신규 창업 지원 프로젝트는 2018년 6월 공고를 통해 지원자를 선발한다. 선발된 지원자들은 본사와 매장 근무를 통해 교육받게 되며 이후 초기 오픈 비용은 어떠한 담보 없이 가맹본부에서 100% 지원받아 매장을 직접 운영하게 된다. 따라서 이들은 매장 오픈에 따른 비용 부담이 전혀 없이 본인의 매장을 운영하게 된다.

지원받은 초기 오픈 비용은 무이자 10년 상환조건의 기회가 주어질 뿐 아니라 일반적인 신규 매장 오픈 시에 적용되는 동일한 조건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청년 신규 창업 지원 프로젝트는 매장당 약 5,000만 원에서 2억 원 정도로 총 150억 원을 투자한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120~150여 개의 새로운 창업 매장이 운영될 것으로 예상되며 약 500~600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창업은 일자리 창출의 핵심 동력으로, 새로운 매장이 생겨날 때 마다 신규 고용이 이루어져 지속적인 성장을 가능토록 만든다.

다음으로 청년 일자리 해소를 위해 ‘청년 인큐베이팅제’ 운영에 20억 원을 지원한다. 청년의 미래가 밝아야 대한민국이 성장한다는 사회적 목표에 더불어 bhc는 2018년 상반기에 취업 준비생 약 20~30명을 선발하여 2년간 다양한 실무 경험을 쌓게한다.

현재 청년 고용 형태를 보면 경력직 채용은 증가하고 신규 채용은 늘어나지 않아 좁아진 취업문과 낮은 임금 등으로 청년들이 선뜻 중소기업을 선택하지 않고 있다. 이에 bhc는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청년 내일 채움 공제’를 표방해 신입사원 급여와 처우를 동일하게 적용, 2년간 선 취업 후 학습이라는 실질적 현장의 경험을 통해 우수인력을 배출하여 미래 핵심인재를 육성한다.

이는 젊은 청년들이 경력 부족으로 취업이 어려운 환경에서 원하는 부문의 경력을 최대 2년간 쌓아 즉시 경력직으로 재취업 및 창업할 수 있는 실질적 역량을 강화하여 취업의 문을 넓히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bhc 청년 인큐베이팅제는 2018년 5월 전국 대학교 및 주요 취업 카페를 통해 모집공고가 진행될 예정이며, 하반기부터 실무에 투입된다. 창업 및 프랜차이즈 근무를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분야별 전문가를 통한 멘토제를 도입하여 2년간 청년들의 현장실습 훈련 지원 등으로 능력 개발 기회를 제공한 뒤 일자리 매칭 활성화를 통해 맞춤형 전문가를 배출하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뿐만 아니라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려는 bhc 현 상황에 맞춰 해외에서 근무할 수 있는 글로벌 전문 인력 양성에도 투자할 예정이다.

끝으로 가맹점과 혁신적인 상생 지원을 위해 30억 원 규모의 성과금을 공유한다. bhc는 가맹점의 노력이 경영 성과의 가장 큰 요인인 만큼 1400여 개 가맹점에 성과 공유를 위해 총 30억 원을 지급한다. 가맹본부의 성공적인 경영 성과는 동반자이자 파트너인 가맹점의 매출과 수익이 성장 이루어진 결과로 가맹점은 가맹사업 성공의 절대적 요소인 만큼 어려운 시장 환경에 서로 상생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어려운 시장 환경을 강화된 모습으로 극복하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임직원들에게도 헌신적인 노력에 따른 경영 성과를 나눌 계획이다.

박현종 회장은 “bhc는 이번 성과 공유 경영을 계기로 더불어 잘 사는 대한민국의 사회적 가치에 동참하기 위한 사회적 기업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