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킹위험 개인지갑으로 보호"... 암호화폐 거래소 케이덱스 출범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암호화폐
"해킹위험 개인지갑으로 보호"... 암호화폐 거래소 케이덱스 출범탈 중앙 개인지갑 기반 거래로 해킹 위험 원천 차단
사진=KDEX

블록체인 전문기업 키스톤랩(대표이사 임충혁)은 블록체인 개인지갑(월렛) 기반 암호화폐 거래소 KDEX(케이덱스)를 출범한다고 3일 밝혔다. 기존의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블록체인의 총아 암호화폐를 거래하면서도, 거래 방식은 기존 전통 금융기관들처럼 서버 기반 데이터베이스 방식을 사용, 해킹 등의 피해로부터 자유롭지 못했다.

그 결과 지난 2014년 일본의 마운트콕스 사태, 2017년말 한국의 유빗 사태, 2018년 1월 일본의 코인체크 사태와 같은 대규모 해킹 피해를 입어, 피해액만 해도 원화 기준 최대 5,800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KDEX는 회원 가입과 동시에 모든 회원들에게 ‘KDEX 블록체인 개인지갑’과 함께 특허 출원한 쉽고 빠른 관리 서비스를 제공, 모든 암호화폐 투자자들이 해킹의 위험으로부터 원천적으로 자유롭게 해준다.

KDEX에서 회원 가입과 함께 제공하는 이 ‘KDEX 블록체인 개인지갑’은 기존의 비트코인용 개인지갑, 이더리움용 개인지갑 등 특정 암호화폐만 관리하던 지갑과 달리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 등 모든 암호화폐를 한 지갑에서 관리하고 거래도 할 수 있는 통합형 블록체인 개인지갑이라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KDEX는 기존 증권거래솔루션 기술에 블록체인기술을 접목시켜 분산형 탈중앙 거래솔루션을 개발 완료하고, 블록체인을 이용하면서도 실시간 거래가 가능한 ‘KDEX 거래 솔루션’을 특허 출원했다.

이 통합형 지갑은 암호화폐 거래소에 특정 암호화폐를 공개하는 가상화폐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와 특정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을 때, 다른 암호화폐로 배당을 해주는 에어드랍(Air Drop)을 동시에 지원한다. 기존 거래소들은 ICO를 지원하지 못했다. 세계적 수준의 블록체인 전문가들과 보안전문가, 기존 시중은행 최고 경영자 출신 등이 한데 뭉쳐 탄생시킨 KDEX는 사전 예약자를 대상으로 오는 19일 클로즈드 베타 서비스를 개시하고 본격 출범한다.

KDEX를 운영하는 키스톤랩의 임충혁 대표는 “고객자산 보호와 가치창출이라는 기본철학을 바탕으로 해킹에 따른 위험으로부터 더욱 안전한 진정한 의미의 분산형 블록체인 거래소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히고 “금융권에서 제도화된 준법감시인에 의한 상시 감찰 시스템을 도입한 안전한 가상화폐 거래소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