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블록체인 ‘씨펀(CFun)’, 코인레일서 첫 상장... '현재 시세 44원' - 시장경제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암호화폐
창작 블록체인 ‘씨펀(CFun)’, 코인레일서 첫 상장... '현재 시세 44원'크리에이터 지적재산권 관리 소셜 플랫폼
사진=씨펀

블록체인 기반의 협동 창작 플랫폼인 ‘씨펀(CFun)’은 오늘(1일)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레일’에 정식으로 상장했다고 밝혔다.

씨펀은 세계 크리에이터들의 협동 창작 및 그들의 지적재산권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소셜 플랫폼이다. 씨펀은 협동 창작 방식을 통해서 세계 모든 사람들이 창작 활동에 참여하고 각각의 활동에 대해 보상도 받을 수 있게 함으로서 기존 콘텐츠 시장의 문제를 해결하고 투명하고 효율적인 시장을 창출하고자 개발됐다.

씨펀은 프로젝트 공개와 동시에 협동 창작 플랫폼에 대한 사업 가능성과 블록체인 기술력에 대한 전문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투자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준 바 있다. 특히 지난해 12월 18일 진행했던 암호화폐공개(ICO, Initial Coin Offering)의 경우 하루만에 목표 투자액을 달성할 정도로 업계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프로젝트 중 하나로 손꼽힌다.

사진=코인레일 캡처

씨펀은 지속적으로 국내 거래소 상장을 추진하는 한편 올해 8월까지 프로젝트를 완성하고 본격적인 플랫폼 운영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데니스 지아 CEO(Dennis Jia, The CEO of CFun)는 “Allcoin, Exx, Coinegg 등 기존 거래소에 더해 한국 거래소에도 상장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씨펀 프로젝트에 대한 비전과 취지에 공감해주시는 많은 한국 투자자 분들이 한국 거래소에서 더욱 쉽게 씨펀을 만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씨펀은 이번 거래소 상장을 기념해 총 1백 CFun 상당의 에어드랍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월 5일(월)까지 코인레일에서 씨펀 지갑을 생성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매일 4000명을 추첨, 각각 50CFun을 지급한다.

한편 코인레일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 오미세고, 로빈8 등 다양한 암호화폐들의 거래 환경을 조성하며 많은 이용자를 확보 중인 전문 가상화폐 거래소다. 코인레일은 분석 전문가를 통한 전문적인 프로 차트 제공, 그리고 직관적인 UI 등으로 이용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씨펀의 백서(White Paper) 및 기업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한국 투자자들이 보다 쉽게 질문을 할 수 있도록 카카오톡 내 씨펀 공식 대화창에서도 운영하고 있다.

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meconomynews.com
<저작권자 © 시장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